스마일DVD :: 고객을 위해 항상 웃는 DVD Shop - SmileDVD ::
(0개)
 
 
ID기억
 
 
 
 
제목 감독 배우 ..  ▶ 인기검색어   호빗   반지의 제왕   반지의제왕   반지의 제...   레지던트 ...  
 
영화 소니/유니버셜 KD/월트/브에나 폭스 워너 제작사할인행사 대량주문 공케이스 클리너 다큐멘터리 교육/어학/교재 유아교육대표작 종교 TV시리즈 스포츠/웰빙샵 전체 뮤직 애니메이션 일본애니 미국애니 한국애니 애니TV시리즈 성인타이틀 할인행사 대표작 수상작 전체 클래식 초저가 가요 팝/재즈/락 오페라/뮤지컬/발레 기획특가 초저가뮤직DVD 장르별인기작 국가별 가격대별 인기50선 기획특가 연도별 장르별 TV시리즈 국가별베스트 한정판 명작추천 MD추천 출시일정 대여점 예정작 문화/테마 중고 초저가/아울렛 애니메이션/어린이 DVDLIFE VCD 베스트DVD 교육,교재/다큐멘터리 블루레이 뮤직 출시예정작 출시작 전체 국가별 장르별 전체 국가별 장르별 한정판 고전명작 프리미엄/프리지엠 태원/아트/파라/CJ 기타 엔터원/덕슨/대경 수입뮤직 어린이장르별 월트디즈니 전체

미스비헤이비어 (1disc) Misbehaviour, 2020
장르 유럽 / 드라마
감독 필립파 로소프
주연 키이라 나이틀리 (Keira Knightley) / 제시 버클리
소비자가격 ₩22,000원
판매가격 ₩19,800원  (10%↓)
수량
 
배송료는 2,000원이며 무료배송상품과 같이 주문하시거나 3만원 이상 주문시 무료배송됩니다.
 
출시작/예정작 > 출시작 > 신규DVD
 
더빙 영어 자막 한국어,영어
화면비율 2.39:1 Anamorphic Widescreen 상영시간 본편:106분16초예고편:1분55초
등급 15세 관람가 오디오 ENGLISH 5.1 DOLBY DIGITAL
제작사 SM LDG
지역코드 3
제작년도 2020 출시일자 2020-10-21
MIS-BEHAVIOUR? OR MISBEHAVIOUR?
기존 질서를 거부하는? 미스월드대회를 반대하는?
1970년 세상을 뒤흔든 실화! 진짜 페미니즘을 말하다!

영화 <미스비헤이비어>는 1970년 영국 런던, 1억 명의 시청자가 주목한 미스월드 생방송에 잠입해 성적 대상화와 성 상품화 반대를 외쳤던 '샐리 알렉산더'와 '조 로빈슨'의 실화를 바탕으로 시작한다.

당시 전 세계 신문 1면을 휩쓴 이 사건은 여성해방 운동의 불씨를 당긴 2세대 페미니즘*의 존재를 각인시킨 허스토리*로 기록되었다. 이와 동시에 영화는 역사상 최초의 미스 그레나다이자 흑인 최초로 미스월드 타이틀을 거머쥔 '제니퍼 호스텐' 또한 조명한다. 반(反) 아파르트헤이트(partheid) 시위*라는 거대한 시대적 반향 속에 1970년 미스월드 '제니퍼 호스텐'은 인종차별과 성차별을 이겨낸 성공한 흑인 여성으로 상징되었다. 영화는 일견 정반대의 그룹이라고 생각되는 여성해방 운동가와 미스월드 참가자 두 그룹의 시각을 공평하게 다루며 세상 모든 여성을 위한 영화로 탄생되었다.

미스월드 반대 시위 이후 40년만인 2010년, 작가 레베카 프라이언과 프로듀서 수잔 맥키는 미스월드를 반대한 '샐리 알렉산더’와 '조 로빈슨', 그리고 미스월드에 우승한 '제니퍼 호스텐'이 출연한 BBC Radio 4 ‘더 리유니온’을 실시간으로 청취했고, 그 방송 자체가 한 편의 영화 같다고 회상했다. '1970년 미스월드 반대파와 미스월드 우승자의 만남'이라는 헤드라인은 두 그룹의 싸움을 유도하는듯 싶었지만, 생방송은 정반대의 상황으로 흘러간다.

오히려 세 사람은 서로 다른 관점으로 인해 다른 인생을 살았지만, 여성의 자유와 선택을 위해 최전선에서 함께 싸운 동료였다고 존경을 표한 것. 또한 그들이 인터뷰 중 "이곳은 우리 모두의 승리를 기념하기 위한 자리, 그리고 다음 세대가 앞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영감을 주기 위한 시간"이라고 소감을 말한 순간, 레베카 프라이언과 수잔 맥키는 이 이야기는 훌륭한 영화가 될 것이라고 확신했다.

영화 <미스비헤이비어>와 세 사람의 이야기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는 점에서도 시선을 끈다. 1970년 미스월드 반대 시위 이후, 세 사람은 각자의 자리에서 사회의 변화를 위한 노력을 이어나갔다. '샐리 알렉산더'는 런던 대학교의 근대사 교수로 임명되어 남성 중심의 학문 사회의 변화를 꾀하였고, '조 로빈슨'은 산파 자격증을 지닌 의료인으로 활동하며 주부들을 억압하는 가부장제 사회에 여전히 맞서고 있다.

미스월드가 된 '제니퍼 호스텐'은 원래 꿈꿨던 언론인의 길을 걷지 않고 캐나다 주재 그레나다 고등 판무관에 임명되어 고국을 세계에 알리는 일에 앞장섰다. 1970년 이후 50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여성해방 운동가이자 페미니스트로서 다음 세대를 위해 여성의 자유와 해방을 외치고 있는 세 사람의 모습은 오늘날을 살아가는 수많은 여성에게 영감을 주는 좋은 롤모델로 작용할 것이다.


이른 나이에 결혼과 출산, 이혼까지 모두 경험한 샐리’(키이라 나이틀리)는 학업에 대한 강한 열의를 가지고 있다. 예술가 ’(제시 버클리)는 친구들과 함께 꾸준히 페미니스트 활동을 벌이고 있다. 여성 운동과 관련한 세미나에서 처음 만난 둘은 서로 첫인상이 나빴지만 곧 서로의 생각을 공유한 뒤, 의기투합하여 미스월드대회를 망칠 계획을 세우게 된다.

 

한편, 흑인으로서는 처음으로 미스 그레나다로 선발되어 미스월드대회에 참가한 제니퍼’(구구 바샤-)는 흑인 아이들에게 희망을 갖게 해주고 싶은 남다른 책임감을 가지고 있었다. 서로 다른 듯 하면서도 어떤 부분에서는 같은 목표를 가지고 있던 그들은 1970, 달착륙과 월드컵 결승 보다 더 많은 1억 명이 지켜보는 미스월드대회에서 서로 마주하게 되는데


※ 디스크구성

* 영화보기 (106:16)
* 장면선택
* 설정
- 음성
ENGLISH 5.1 DOLBY DIGITAL
- 자막
한국어, ENGLISH, 자막 없음
* 설정
- 음성
ENGLISH 5.1 DOLBY DIGITAL
- 자막
한국어, ENGLISH, 자막 없음
* 예고편



* 서플먼트 내용은 제작사의 사정상 변경, 추가 또는 삭제 될 수 있습니다.
평점:0.0
(참여자:0명)
컨텐츠:0.0 화질 :0.0 음질 :0.0 서플 :0.0
 

배송료 배송료는 2,000원이며 무료배송상품과 같이 주문하시거나 총 3만원 이상 주문시 무료배송됩니다.
(단 제주, 도서지역, 해외배송 추가운임)

 

 
 
 
 
 
 
 
 
  총1개